인천 남동구, ‘노인보호구역’ 개선 사업 진행

보호구역 노면 표시를 비롯하여 표지판, 과속방지턱, 미끄럼방지 포장 등을 신규 설치

조지연 기자 | 기사입력 2020/08/28 [12:15]

인천 남동구, ‘노인보호구역’ 개선 사업 진행

보호구역 노면 표시를 비롯하여 표지판, 과속방지턱, 미끄럼방지 포장 등을 신규 설치

조지연 기자 | 입력 : 2020/08/28 [12:15]

▲인천시 남동구에 설치된 노인보호구역의 모습  ©출처=인천시

 

인천시 남동구에서 지난 27일 노인들의 안전한 교통 환경조성을 위해 ‘노인보호구역’ 3곳을 개선했다. 

 

개선된 곳은 최근 노인보호구역으로 신규 지정된 구월체육공원과 확대 지정된 고잔경로당, 인천노인복지센터 인근이다. 구월체육공원의 경우, 구월2동 경로당 앞쪽에 있는 노인보호구역에 대한 개선을 진행했다.

 

해당 지역의 현장 여건을 고려하여 보호구역 노면 표시를 비롯하여 △보호구역 표지판 △과속방지턱 △미끄럼방지 포장 등 노인을 위한 교통안전 시설물들을 신규 설치했다. 이를 위해 남동구는 노인시설 관계자와의 현지 조사를 통해 이용자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한편 도로교통공단과 경찰청 등 교통 분야 전문기관들과의 협의를 거쳤다.

 

노인보호구역 개선을 비롯하여 지역 내 노인보호구역으로 지정된 21곳의 장소에 대한 정비 또한 진행됐다. 

 

한편, 인천시는 시내를 지나는 운전자들을 대상으로 교통 약자인 노인을 보호하기 위해 마련된 ‘노인보호구역’에 대한 인지 강화와 저속 주행을 유도하기 위해 경로당, 노인복지센터 부근에 노인보호구역을 설정했다.

 

[백뉴스(100NEWS)=조지연 기자]

100뉴스 /
조지연 기자
jodelay@confac.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00뉴스, 백뉴스, 시니어, 노인, 노인보호구역, 교통약자, 노인교통사고, 교통사고, 인천, 교통약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