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노인일자리 상담부터 취업까지’ 한 번에 관리한다

대전광역시 서구에 최초로 ‘중부 노인일자리 통합지원센터’ 설치…올 하반기 서울, 전북에도 설립 예정

조지연 기자 | 기사입력 2020/08/06 [11:06]

대전시, ‘노인일자리 상담부터 취업까지’ 한 번에 관리한다

대전광역시 서구에 최초로 ‘중부 노인일자리 통합지원센터’ 설치…올 하반기 서울, 전북에도 설립 예정

조지연 기자 | 입력 : 2020/08/06 [11:06]

 

앞으로는 노인일자리를 구할 때 상담부터 직업 교육, 취업 연계까지 한 곳에서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대전광역시 서구에 위치한 중부 노인일자리 통합지원센터가 개소식을 진행했다.

 

이번에 전국 최초로 설립된 노인일자리 통합지원센터는 노인일자리 참여를 희망하는 시니어에게 △취업 상담 △전문 직무 교육 △취업 연계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기관이다.

 

중부 노인일자리 통합지원센터는 시니어들이 전문적으로 교육을 받을 수 있는 △대교육장 △전산교육장 △직업체험 훈련장 △키오스크 교육장 등과 시니어카페, 노인일자리 상담센터로 구성되어 있다. 

 

올해 대전의 중부 노인일자리 통합지원센터를 시작으로 서울, 전북에도 노인일자리를 통합 지원할 수 있는 기관을 설립할 예정이다.

 

한편, 대전의 중부 노인일자리 통합지원센터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점심시간인 정오부터 오후 1시를 제외하고 운영 시간 중에 방문하거나 전화 문의를 통해 노인일자리에 관한 서비스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백뉴스(100NEWS)=조지연 기자]

100뉴스 /
조지연 기자
jodelay@confac.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00뉴스, 백뉴스, 시니어, 노인, 노인일자리, 대전, 노인일자리통합지원센터, 노인일자리사업, 노인취업, 은퇴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