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노인 200가구에 누워서 불 끄는 전등 리모컨 설치

어두운 방 안 낙상 사고 예방

송현지 기자 | 기사입력 2020/07/14 [15:28]

나주시, 노인 200가구에 누워서 불 끄는 전등 리모컨 설치

어두운 방 안 낙상 사고 예방

송현지 기자 | 입력 : 2020/07/14 [15:28]

▲ 나주시가 노인 가구에 전등 리모컨 설치 사업을 추진한다.  © 제공=나주시


전남 나주시는 한전KPS와 함께 거동이 불편한 저소득 노년층을 위해 누워서도 전등을 켜고 끌 수 있는 ‘전등 리모컨스위치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초고령사회에 대응하고 관내 고령자의 주택 내 낙상사고를 사전 예방하고자 신규 복지시책으로 발굴한 것이다. 나주시는 2020년 7월 기준 65세 이상 노인인구가 전체 인구의 21.6%에 달해 초고령사회에 들어섰기에 낙상사고가 빈번할 가능성이 높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고령자 안전사고 원인 중 약 60%가 주택 내 침실, 화장실 등에서 발생하는 낙상(미끄러짐)에 의한 골절 등으로 나타났다. 노인 골절 사고는 치료에 많은 시간과 비용이 들 뿐만 아니라 회복 이후에도 정상적인 생활에 어려움이 크기 때문에 사전 예방이 절실하다.

 

시는 올 연말까지 20개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을 통해 발굴한 저소득(중위소득 80%이하) 독거노인 및 노인세대 200가구를 대상으로 LED전등 교체 및 리모컨스위치를 보급한다고 밝혔다.

 

리모컨식 전기 스위치가 보급되면 전등불을 끄기 위해 불편한 몸을 일으키지 않아도 되고, 특히 불이 꺼진 후 어두운 방 안에서의 사고 확률을 낮추고 고령자 생활 편의를 크게 개선할 것으로 기대된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몸이 불편한 어르신의 일상 속 불편함을 해소하고 보다 안전한 주거환경을 제공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어르신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최적의 환경을 조성하고 어르신과 더불어 시민 모두가 행복한 고령친화도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나주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설치·관리를 담당하고 한전KPS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사업 예산 1천600만 원을 후원한다.

 

[백뉴스(100NEWS)=송현지 기자]

100뉴스
송현지 기자
song@confac.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00뉴스, 백뉴스, 시니어, 나주시, 전등리모컨, 낙상, 사고, 예방, 한전KPS, 후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