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인관계의 첫걸음 [혹시모른 oxymoron 내 마음 1]

권상희 기자 | 기사입력 2023/11/03 [07:51]
북 라이브 > NEWS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북 라이브
NEWS
대인관계의 첫걸음 [혹시모른 oxymoron 내 마음 1]
기사입력: 2023/11/03 [07:5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좋은땅출판사가 김민전 저자의 ‘혹시모른(oxymoron) 내 마음 1’을 펴냈다.

‘혹시모른(oxymoron) 내 마음 1’은 저자와 여덟 명의 내담자가 이야기하며 나 자신도 몰랐던 나에 대해 알아가는 과정을 써낸 책이다.

 

김민전 저자가 만난 여덟 명의 인물은 어떠한 사건 혹은 앞으로의 일에 대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그들의 공통점 중 하나로는 그 일에 대해 혹은 그 사람을 대할 때 자신의 기준으로 하고 있다는 것이다.

저자는 그들과의 이야기를 통해 자기 자신이 아닌 타인이 바라보는 기준과 자신이 바라보고 있는 타인의 시선에 대해 이끌어내주고 있다.

극속도로 발전한 사회환경은 우리에게 편리함을 주지만 새로운 것이 생기면 기존의 어떠한 것은 사라지기 마련이다.

 

내가 있는 이곳에서 대부분의 일을 해결할 수 있는 세상이 되니 타인과의 접촉이 사라지고 갈등을 겪을 일도 줄어들게 됐다.

 

어떻게 보면 참 편한 일이지만 한편으로는 예전의 ‘정’이 사라지는 것만 같다. 그로 인해 ‘사회생활’에 어려움을 이야기하는 사람들도 늘어나는 것이 현실이다.

이 책에서는 여러 종류의 갈등을 자기객관화와 수용으로 해결해나가는 모습을 보여 준다. 그들의 시선을 이끌어가는 저자의 말투와 질문들, 속마음에서는 저자 특유의 배려심도 느껴져 읽는 이들의 마음을 한층 더 따뜻하게 해준다.

대인관계의 첫걸음은 나 자신에 대한 이해일 것이다. 나를 알아가며 수용한다는 것은 때로는 치열하고 때로는 위로가 되는 용기가 필요한 일이다. 이 책을 읽는 분들에게 자신을 알아간다는 용기를 얻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김민전 지음, 좋은땅출판사, 240쪽, 1만8000원

 

권상희 기자 권상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