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것들용어사전] 남사친? 억까? 준말로 시작한 신조어

준말이 일상에서도 널리 사용된 경우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5/18 [11:00]
알토란 이야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알토란 이야기
[요즘것들용어사전] 남사친? 억까? 준말로 시작한 신조어
준말이 일상에서도 널리 사용된 경우
기사입력: 2022/05/18 [11:0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치맥’ 역시 널리 사용된 줄임말이다.  © 김영호 기자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사람들은 줄임말을 많이 사용했다. 지금도 일상에서 사용하는 ‘총선’, ‘방심위’, ‘전노협’ 등은 모두 줄임말이다. 사람들은 짧게 말하고 쓰는 것이 편해서 줄임말을 쓰기도 하고, 주변 사람들이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줄임말을 쓰기도 한다.

 

1920년대 사전에는 ‘모뽀’, ‘모껄’이라는 말이 등재되어 있었다. 이는 각각 ‘모던보이’와 ‘모던걸’을 줄인 신조어였다. 100년 전부터 줄임말은 널리 사용되었다는 뜻이다. 오늘은 준말에서 시작해 일상에서도 많은 사람이 쓰게 된 신조어들을 모아봤다.

 

■ 남사친

 

1. ‘남자 사람 친구’의 준말.

2. 단순한 이성 친구를 말한다. 연애 감정이 없는, 단순히 성별이 다른 친구를 ‘~사친’으로 표현하고는 한다.

3. 반대말로는 ‘여사친’이 있다.

 

■ 듣보잡

 

1. ‘듣도 보도 못한 잡것(놈)’의 준말.

2. 주로 인지도가 낮은 물건, 사람을 낮춰서 부르는 말이다.

3. 인터넷에서 사용되기 전에, ‘듣도 보도 못한~’이라는 말은 일상적으로도 많이 사용되었다. 이 말이 인터넷으로 들어오며 자연스레 줄어들게 된 것으로 보인다.

4. 단순히 ‘듣보’의 형태로 사용되기도 한다.

 

■ 일코

 

1. ‘일반인 코스프레’의 준말.

2. ‘코스프레’란 ‘코스튬 플레이(Costume play)’의 일본식 발음으로, 만화와 게임 캐릭터처럼 옷을 입고 분장을 하는 행위를 말한다. 다시 말해 ‘일반인 코스프레’란, 일반인처럼 보이도록 행동하고 말하고 옷을 입는 것을 뜻한다 할 수 있다.

3. 주로 아이돌, 애니메이션, 게임, 커뮤니티 등에 과하게 심취한 사람들이 주변인들에게 평범한 일반인처럼 보이려는 것을 ‘일코’라 한다.

 

■ 억까

 

1. ‘억지로 까다’의 준말. 

2. 대상을 비난하거나 공격하는 이유가 억지일 때 사용하는 말이다. 

3. 대부분 억울한 입장에서 자주 사용하는 말이 되었다.

 

예시) 그 주장은 너무 억까다.

     세상이 나를 억까한다.

 

■ 문찐

 

1. ‘문화 찐따’의 준말.

2. 요즘 신조어를 잘 모르고, 유행하는 트렌드를 잘 모르는 사람을 지칭하는 말이다.

 

예시) 얼죽아를 몰라? 너 문찐이구나?

 

■ 이왜진

 

1. ‘이게 왜 진짜?’의 준말.

2. 누가 봐도 거짓일 것 같은 정보가 진짜일 때 사용하는 일종의 감탄사다. 

3. 이는 초성으로 ‘ㅇㅇㅈ’이라고 사용되기도 하고, ‘진짜네’의 초성인 ‘ㅈㅉㄴ’가 사용되기도 한다.

 

예시) A: 미국 핵미사일 가동 비밀번호가 15년 동안 ‘00000000’이었대.

     B: 거짓말하지 마. (찾아본 후) 이왜진?

 

[백뉴스=김영호 기자]

김영호 기자 김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