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는 ‘라이브 방송‧스트리밍’이 대세...늘어나는 온라인 생중계

㈜콘팩, 프리랜서 마켓 ‘크몽’ 온라인 생중계 전문가로 발돋움

조지연 기자 | 기사입력 2022/01/19 [16:25]
즐거운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즐거운 경제
이제는 ‘라이브 방송‧스트리밍’이 대세...늘어나는 온라인 생중계
㈜콘팩, 프리랜서 마켓 ‘크몽’ 온라인 생중계 전문가로 발돋움
기사입력: 2022/01/19 [16: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코로나19로 공연, 콘서트, 강연 등 현장에서 진행됐던 행사들이 비대면으로 전환되고 있다. 라이브 방송과 스트리밍 서비스가 활성화하면서 비대면으로 현장의 모습을 전하는 온라인 생중계 서비스 역시 확대되는 추세다. 

 

㈜콘팩은 프리랜서 마켓 ‘크몽’에서 온라인 생중계 전문가로 발돋움함으로써 온라인 생중계,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를 원하는 개인과 기업, 공연, 페스티벌 관계자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Full HD 영상 송출을 통해 시청자가 보기 좋은 최적의 퀄리티를 보장하여 유튜브는 물론 네이버TV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비대면 현장을 많은 시청자에게 전하고 있다. 

 

[백뉴스=조지연 기자] 

조지연 기자 조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많이 본 뉴스